New title

전국연대 뉴스레터 35호가 발행되었습니다. 📨 7월 전국연대의 소식을 한눈에 보실 수 있으니 메일함을 한 번 확인 해 보세요. 뉴스레터를 아직 구독하시지 않는 분은 구독하셔서 소식 받아보세요! 😉 전국연대의 후원회원이 되면 뉴스레터를 비롯해 더 많은 정보를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 전국연대 가입 및 뉴스레터 구독하기 : https://jkyd2004.org/cms/ 👉 일시 후원하기 : https://jkyd2004.org/cms/ 👉 후원 및 가입문의 : 02-312-8297 / 2004-609@hanmail.net 👉 문자후원 : #2540-0923(1건 당 3,000원) 후원 신청하실 때 우편주소와 이메일 주소를 꼭 남겨주세요! 전국연대에서 보내는 다양한 자료와 행사소식을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19시간 전
[페미니스트니까 금메달 반납하라는 한국 사회, 누가 만들었나] 최근 양궁 국가대표 안산 선수가 금메달을 따고 여론의 관심을 받으면서 여성혐오적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안산 선수에 대한 혐오 발언과 공격을 일삼고 있다. 그들이 안산 선수에 가하는 공격의 내용은 다음과 같다. “숏컷을 했다. 페미니스트다.”, “숏컷에 여대까지. 페미니스트가 확실하다.”, “‘웅앵웅’, ‘오조오억’등의 표현을 썼어? 남성 혐오다.”
3일 전
어느덧 마지막 강좌까지 마무리 되었습니다. 강좌에 함께 하지 못한 분들을 위해 지난 7월 23일에 진행된 [2021 전국연대 연속강연 – “왜 노르딕 모델인가” 3강 스웨덴🇸🇪, ‘Inte din hora’ 멤버 카이자 (Cajsa) ] 강의의 주요 내용을 간략하게 정리했습니다. 링크를 눌러 확인해보세요. 연속 강좌 마지막까지 참석해주신 분들 모두 감사드리고 8월 27일에는 해외 성매매경험당사자활동가들과
4일 전
한국여성단체연합 혁신위원회는 약 5개월 동안의 논의를 거쳐 혁신안을 발표했습니다.
4일 전
📢(기간연장)텔레그램 성착취 'N번방 갓갓' 문형욱 엄중처벌 촉구 서명운동 7월 15일~19일에 진행되었던 문형욱(갓갓) 무기징역 선고 촉구 탄원서 서명에 무려 10,000명이 함께 해주셨습니다.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문형욱(갓갓) 2심 선고기일이 8월 19일(목)으로 변경됨에 따라 7월 31일(토)까지 탄원서 서명 기간을 연장합니다. ✉️서명운동에 참여해주세요. 탄원서 서명으로 통해 그들의 공모에
7일 전
[2021 전국연대 연속강연-"왜 노르딕 모델인가"] 마지막 강 소개👏 참가 신청 : bit.ly/2021노르딕모델 ◎ 2강 일시 및 강연자 - 7.23(금) 오후 7시-9시 스웨덴 🇸🇪, 'Inte din hora' 멤버 카이자 (Cajsa) ◎ 강연자 소개 카이자는 여성의 권리를 위해 싸우고 있는 활동가로 “나는 너의 창녀가 아니야”라는 의미를 가진 단체 ‘인티딘호라 (Inte Din Hora)’의
12일 전
지난 7월 16일 [2021 전국연대 연속강연 – “왜 노르딕 모델인가” 2강 영국🇬🇧, ‘Nordic Model Now!’ 부의장 Ali Morris] 를 진행했습니다. 최고로 많은 분들이 접속했을 때는 155명이었을 정도로 많은 분들이 함께 해주셨습니다. 감사합니다! 👏👏👏 살아남은 여자의 힘이 한국까지 전해져서 가슴이 뜨거워지는 강의였다고 하는데요. 현장에 오시지 못한 분들도 현장의 그 기운 느껴볼 수
13일 전
[성명] 안마시술소와 다방 종사자에 대한 성병검진 하겠다는 질병관리청, 지금이 일제 강점기인가? 한국이 성매매 공창제 국가인가? 안마시술소와 다방 종사자에 대한 의무적 성병검진, 당장 폐지하라! 2021년 7월 19일자 기사에 따르면, 보건복지부의 질병관리청은 ‘성매개감염병 및 후천성면역결핍증 건강진단규칙’을 일부개정하여 안마시술소와 티켓다방 종사자에 대한 의무적 성병검진을 남녀구분 없이 하도록 하겠다고 밝
14일 전
📢텔레그램 성착취 'N번방 갓갓' 문형욱 엄중처벌 촉구 서명운동 텔레그램성착취공동대책위원회와 포항여성회, 경북상담소시설협의회가 함께 오는 7월 22일, 대구고등법원에서 열리는 텔레그램 성착취범 문형욱의 2심에서 무기징역을 선고할 것을 촉구하는 연대 서명을 진행합니다. ✉️서명운동에 참여해주세요. 여전히 자신의 잘못을 인정하지 않는 가해자가 엄벌을 받을 수 있도록, 더 이상 성착취가 허용되지 않는 사회가
18일 전

회원단체현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