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 화재참사 기획전시] <다시 쓰다-사고에서 사건으로, 사건에서 인권으로, 인권에서 성평등으로>

▣ 군산 화재참사 기획전시

<다시 쓰다-사고에서 사건으로, 사건에서 인권으로, 인권에서 성평등으로>

밖에서 잠긴 문, 벽으로 막힌 창문, 창문을 막아놓은 쇠창살…

군산 성매매업소 화재참사에서 발견된 것들입니다.

2000년 대명동, 2002년 개복동에서 연이어 발생한 두 차례의 화재참사는 우리 사회에 성매매여성 인권의 실태를 알리며 반성착취 여성운동의 도화선이 되었습니다.

2021년 현재, 많은 사람들은 시대가 변했다고 말합니다.

이제 더 이상 감금은 없고 개인이 자유롭게 선택할 수 있는 지금,왜 아직도 지난 이야기를 하느냐고, 다 지난 과거를 왜 자꾸 불러내느냐고 묻습니다.

하지만 과거가 아닌 역사로서, 우리가 기억해야 하는 것들이 존재합니다.

변한 많은 것들 사이, 그 변화를 가능하게 한 움직임들이 있습니다.

이 움직임은 성매매여성에게 가해지는 낙인, 차별, 혐오를 피해로, 착취로, 인권으로 다시 써 왔습니다.

‘다시 쓰다’ 전시는 2000년에서 출발하여 2021년으로 이어집니다

. 이것은 지난 20여 년 간 여성들이 쌓아온 시간의 연결이며 현재를 살아가고 있는 우리의 기록입니다.

그리고 또한 무수한 변화들 사이 아직도 변하지 않은 것들에 대한 기록이기도 합니다.

일상 곳곳의 여전한 성착취와 여성인권의 침해를 마주하며 우리는 종종 무기력해집니다.

그러나 좌절과 절망을 넘어선 용기와 연대의 움직임은 지속되고, 새롭게 태어나고, 연속되고 있습니다.

‘다시 쓰다’전이 앞으로도 계속해서 쓰여질 우리의 역사와도 연결될 수 있기를 바랍니다.▷

기간: 2021년 11월 17일(수) ~ 11월 23일(화) 화-금 10am~19pm / 토,일 11am~18pm / 월요일 휴관

▷장소: 팔레 드 서울 1F (서울특별시 종로구 자하문로10길 30) *주차공간이 없으니 인근 공영주차장 또는 대중교통 이용을 바랍니다.

▷주최·주관: 성매매문제해결을위한전국연대

▷후원: 한국여성재단

▷문의: 02-312-8297 / 2004-609@hanmail.net

공지사항